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LG디스플레이 노동조합, 캄보디아서 릴레이 봉사 '구슬땀'

발행일2017.06.19 14:30

LG디스플레이(대표 한상범 부회장)는 노동조합 소속 직원 370여명이 지난달 초부터 릴레이 방식으로 캄보디아 씨엠립(Siem Reap) 지역에서 따니(Tany)초등학교와 끔움 썬까엑(Kork Sangkae)초등학교의 학습 시설과 위생 환경을 개선하는 작업을 했다고 19일 밝혔다. 릴레이 봉사활동은 총 11차례로 이달 말까지 약 두 달간 진행한다.

캄보디아 씨엠립 지역은 앙코르와트로 유명한 관광 도시지만 도심에서 한 시간만 벗어나도 학교 수가 부족하고 시설도 열악하다. LG디스플레이 노동조합은 2013년부터 매년 해당 지역 내 두 개 초등학교를 선정해 교육환경 개선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다.

올해부터 한국실명예방재단과 국내서 진행한 눈 건강지원 활동을 캄보디아로 확대했다. 자외선이 강해 시력보호가 중요하지만 경제 형편 때문에 관리하지 못한 캄보디아 주민과 초등학생 약 500여명에게 무료로 눈을 검진해줬다. 검진 후 시력이 나쁜 인원에게는 안경을 맞춰주고 검진을 받은 사람 모두에게 선글라스를 제공해 눈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했다.

Photo Image<LG디스플레이 노동조합이 캄보디아의 열악한 지역을 찾아 릴레이 봉사활동을 펼쳤다. 사진은 지역주민을 위한 무료 눈 검진을 지원하는 모습. (사진=LG디스플레이)>

봉사활동에 참여한 권동섭 LG디스플레이 노동조합 위원장은 “캄보디아 어린이가 더 나은 환경에서 꿈꿀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도움을 준 것 같아 보람있다”며 “노조의 사회적 책임을 수행해 고객에게 사랑 받는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다양한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LG디스플레이 노동조합은 지역 사회에서 장학사업, 소외계층 지원, 농촌 봉사활동 등을 진행하고 있다. 2013년부터 올해까지 5년간 베트남, 캄보디아, 몽골 등에서 누적 총 2000여명에 가까운 인원이 해외에서 자원봉사 활동을 펼치는 등 국내외에서 노동조합의 사회적 책임(USR)을 실천했다.

배옥진 디스플레이 전문기자 withok@etnews.com

손목에 차고 있기만 해도 불면증 해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