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나지완 강민호에 '도대체' 무슨 일이? '넋나간 나지완에게 다가간 강민호...'

발행일2017.06.16 08:35

 

Photo Image<사진=스카이스포츠 중계 캡처>

프로야구 KIA 나지완과 롯데 강민호에 대한 야구 팬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5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 롯데 자이언츠의 시즌 9차전 경기에서 벤치클리어링이 발생했다.
 
상황은 6회초 1사 2,3루 상황에서 발생했다. 바뀐 투수 이명우가 던진 초구가 나지완의 왼쪽 손목에 맞았다. 팔이 아니었으면 머리를 향할 수도 있는 공이었다. 나지완은 미처 피하지 못하고 주저앉았다.
 
하지만 이때부터 사태가 악화됐다. 넋이 나간 표정으로 앉아 있는 나지완에게 롯데 포수 강민호가 말을 걸었고, 이에 나지완은 흥분해 욕으로 추정되는 단어를 내뱉으면서 둘 사이 물리적 충돌까지 생길 뻔한 사태까지 벌어졌다. 나지완의 상태를 파악하기 위해 그라운드로 나온 트레이너가 나지완과 강민호를 말리는 사이 양 팀 선수들은 벤치로 뛰어나왔다.
 
한편, 강민호와 나지완은 85년생 동갑내기이다.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에 두 선수 모두 국가대표로 출전했다.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

연예인 물놀이 필수품 ‘블라밍고 튜브’ 인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