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한끼줍쇼'에 나타난 박근혜 내곡동 대저택 공개 "주인 없는 집"

발행일2017.06.15 09:01
Photo Image<사진=JTBC캡쳐>

박근혜 전 대통령의 내곡동 사저가 예능 프로그램에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14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 이경규, 강호동은 게스트로 출연한 거미, 환희와 함께 서울 서초구 내곡동에서 한끼에 도전했다.
 
이날 내곡동을 돌아보던 중 네 사람은 엄청난 규모의 저택을 발견하고 발걸음을 멈췄다. 특히 거미는 "집이 정말 예쁘다. 가보고 싶다"고 감탄하면서 "누가 이런 집에서 사는지 궁금하다"고 부러워했다.
 
그 때 한 주민이 "여기 박근혜 전 대통령 계신다"며 박 전 대통령의 사저임을 알려줬고, 이경규는 깜짝 놀라면서 "지금은 아무도 안 계시는 거 아니냐"고 되물었다.
 
그러자 주민은 "나오시면 꼭 한번 와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강호동과 거미 팀은 한 끼 미션에 성공한 반면 이경규와 환희 팀은 미션에 실패했다.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

손목에 차고 있기만 해도 불면증 해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