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미 연준, 기준금리 0.25%p 인상…韓美 금리 역전될라

발행일2017.06.15 03:46

미국 연방기금금리(기준금리)가 0.25% 포인트 인상됐다.

미 중앙은행 연방준비제도(연준·Fed)는 14일(현지시간)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에서 현재 0.75~1.00%인 기준금리를 1.00~1.25%로 올렸다.

Photo Image<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은 14일(현지시간) 기준금리를 0.25%P인상했다. 재닛 옐런 미 연준 의장이 기준금리 인상 배경과 통화정책 방향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이미지:미 연준 라이브방송 캡쳐)>

연준은 금리인상 근거로 고용지표를 들었다. 미국은 지난달 실업률이 16년 만에 가장 낮은 4.3%로 떨어졌다. 양호한 경제성장을 반영했다는 분석이다.

미 연준은 올해 금리 추기 인상도 시사했다. 하반기 한 차례 더 기준금리를 인상하면 미국 기준금리가 우리나라(1.25%)보다 더 높아지는 '기준금리 역전' 현상이 발생한다.

미 연준은 FOMC 정례회의를 마치고 낸 성명에서 4조5000억 달러에 달하는 보유자산을 연내 축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양적완화 과정에서 사들인 채권 등을 점진적으로 매각함에 따라 국내 금융 시장에서 외국인 투자자금 이탈 우려도 고조될 전망이다.

Photo Image<(이미지:미 연준 라이브방송 캡쳐)>

FOMC는 성명에서 “경제가 예상한데로 광범위하게 발전한다면 올해 대차대조표 정상화 프로그램을 시작할 수 있을 것”이라며 “연준이 보유한 채권 재투자를 점진적으로 줄이는 이 프로그램은 위원회의 정책 정상화 원칙과 계획에 대한 부속서에 설명됐다”고 밝혔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