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경북대, 값싼 구리로 수소 연료를 고효율로 생산할 수 있는 광촉매 기술 개발

발행일2017.06.13 13:08

경북대 연구팀이 대량의 수소 연료를 손쉽게 생산할 수 있는 광촉매 제작 기술을 개발했다.

경북대는 박현웅 에너지공학부 교수팀이 저가 금속인 구리와 알루미늄을 이용해 수소 연료를 초저가·고효율 생산할수 있는 광촉매를 개발했다고 13일 밝혔다.

Photo Image<수소 연료를 손쉽게 생산할 수 있는 광촉매 제작기술을 개발한 박현웅 경북대 에너지공학부 교수.>

그동안 광촉매를 이용한 수소 연료 생산에는 광촉매 상단에 백금, 루테늄 등 귀금속을 결합한 복합 소재를 활용했는데 귀금속은 전자 전달 효율이 매우 우수하지만 가격이 비싸 활용에 한계가 있었다.

연구팀은 가격이 싸고 합성 방법이 간단한 구리와 알루미늄 계열 광촉매에 주목했다. 구리 계열 광촉매는 섭씨 1000~1400도 이상 고온에서 합성하는데 전자 전달 능력이 떨어진다.

이에 연구팀은 상온 상압 전기증착법으로 필름 형태의 구리-알루미늄 광촉매를 쉽제 제작하는 방법을 개발했다. 구리-알루미늄 광촉매는 전자 전달 효율이 100%에 달해 수소 생산 효율이 매우 높다.

박현웅 교수는 “수소 연료 시장은 화석 연료 시장을 대체하기 위한 필수 에너지원이며 광촉매를 이용한 수소가스 생산은 관심의 대상”이라면서 “이번 연구를 통해 국내 수소 연료 시장 활성화와 인공 광합성 연구를 선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구=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