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선택 2017]문재인 펀드 1시간만에 100억원 마감, "2차도 계획"

발행일2017.04.19 13:17
Photo Image<문재인 펀드가 출시 1시간만인 19일 오전 10시에 100억원이 입금, 마감됐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 선거대책위원회는 '국민주 문재인'펀드가 출시 1시간만인 오전 10시 정각에 100억원이 입금됐다고 19일 밝혔다.

선대위는 내달 9일 실시되는 제19대 대통령선거 비용 마련을 위해 문재인 펀드를 19일 오전 9시에 출시, 조기마감됐다. 2차 모집도 준비하고 있다.

권혁기 수석부대변인은 “문재인펀드가 출시 한시간 만에 조기 마감됐다”며 “문재인 후보와 국민이 함께 만드는 정권교체와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만드는 대장정에 국민들께서 동참해주셨다”고 전했다.

모금 목표는 1차 100억 원이었다. 이자율은 16개 시중은행의 일반신용대출 평균금리를 적용한 연 3.6% 수준이다.

펀드 참여 상한액과 하한액도 따로 없다. 펀드로 조성된 선거자금은 선거 후(70일 이내) 국고에서 선거비용을 보전 받아 오는 7월 19일 원금에 이자를 더해 투자자에게 상환된다.

김명희 기업/정책 전문기자 noprint@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