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예정화, 경기전 매화 훼손..‘인증샷 욕심이 부른 화’

발행일2017.04.17 11:07
Photo Image

 
예정화가 울타리를 넘어 경기전 매화 인증샷을 찍다 논란에 휩싸였다.
 
최근 예정화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전주 한옥마을 여행 사진을 공개했다.
 
예정화는 경기전을 방문해 매화 와룡매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사진을 찍었다. 하지만 예정화는 나무 주위에 설치된 울타리를 넘어 들어간 상황. 예정화는 매화를 꺾어 손에 쥐고 있었다.

특히 경기전의 매화는 수명이 100년 안팎으로 추정되며, 와룡매라 불린다. 하지만 이를 몰랐던 예정화는 울타리까지 넘어 들어가 사진 촬영을 위해 귀이한 나무를 훼손하고 만 것.
 
예정화는 네티즌들의 비난이 일자 게시물을 삭제했다. 하지만 이에 대해 어떠한 해명도 없는 상태다.


 이희진 기자 (leehj@etnews.com)

어린이날 선물고민? '씽씽트랙'으로 해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