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제네시스, 200만원 올리고 상품성 강화한 '2017 EQ900' 출시

발행일2017.04.17 13:04

현대자동차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가 전동식 뒷면 유리 커튼, 고성능 에어컨 필터 등을 전 트림에 적용한 2017년형 EQ900을 출시했다. 다만 판매 가격은 이전 모델 대비 100만~200만원 인상됐다.

Photo Image<현대자동차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 플래그십 세단 '2017 EQ900' (제공=현대자동차)>

현대차(회장 정몽구)는 17일 편의성을 강화한 '2017 제네시스 EQ900'를 출시하고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2017 EQ900는 모든 트림에 △전동식 뒷면 유리 커튼 △전동식 트렁크 △고성능 에어컨 필터 △세이프티 언락 등 고객 선호 편의 사항을 기본 적용하고, 운전석 통풍 시트 성능을 개선하는 등 소비자 의견을 적극 반영했다. 또 글로브 박스 내 DVD 플레이어를 장착하고, AVN 시스템 기능 개선 등을 통해 멀티미디어 이용 편리성도 더했다.

Photo Image<현대자동차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 플래그십 세단 '2017 EQ900' 실내 인테리어 (제공=현대자동차)>

2017 EQ900는 5.0 모델에만 적용되던 프라임 나파 가죽 내장재와 리얼 메탈 내장재를 3.8 모델과 3.3 터보 모델 프레스티지 트림까지 확대 적용했다. 엔진 커버 및 아날로그 시계의 제네시스 로고를 모든 트림에 기본 적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2017 EQ900 판매 가격은 △3.8 모델 7500만~1억900만원 △3.3 터보 모델 7900만~1억1300만원 △5.0모델 1억1800만원 △5.0 리무진 1억5400만원이다.

제네시스 브랜드 관계자는 “고객 성원에 힘입어 EQ900는 대한민국 고급차의 대명사가 됐다”면서 “고급스러워지고 편의성이 높아진 2017 EQ900로 고객에게 더 큰 만족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류종은 자동차/항공 전문기자 rje312@etnews.com

세상에 없던 전지전능 셀카봉이 있다?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