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박 전 대통령 검찰 소환]"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파면 후 첫 메세지

발행일2017.03.21 09:26
Photo Image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검찰에 출석, “국민 여러분께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성실하게 조사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청와대 퇴거와 삼성동 사저 칩거 뒤 나온 첫 육성메시지가 단 두마디 뿐이었다.

박 전 대통령은 이날 서울중앙지검 포토라인에 서서 잠깐 동안 “성실하게 조사에 임하겠다”고만 짧게 말하고 곧바로 조사실로 향했다.

지난 12일 박 전 대통령은 삼성동 자택으로 복귀하면서 “진실은 반드시 밝혀질 것”이라며 결백을 주장했었다. 당시 국정농단 사태로 이어지는 일련의 의혹들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다는 그간의 입장을 거듭 강조했다.

박 전 대통령은 이날 10층 조사실에서 조사를 받게되며, 이날 밤늦게 또는 날을 넘겨 새벽까지 이어질 공산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성현희 청와대/정책 전문기자 sunghh@etnews.com

손목에 차고 있기만 해도 불면증 해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