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팀 쿡 애플CEO, 中포럼 연설서 "세계화는 훌륭한 것"

발행일2017.03.19 11:38

중국을 방문한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국가가 스스로를 고립시키고 폐쇄하면 이는 국민에게 좋지 않다. 이것이 현실”이라며 자유무역과 세계화를 옹호했다. 보호무역주의를 내세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대립각을 세운 것으로 해석됐다.

외신에 따르면 쿡 CEO는 18일 베이징에서 개막된 '중국개발포럼(China Development Forum)' 연설에서 이 같이 말했다.

Photo Image

그는 세계화에 대해 “이는 전체적으로 세계에 훌륭한 것”이라면서 “다만 이득이 여러 나라에 골고루 분배되지 않는 게 문제”라고 밝혔다.

그러나 문제가 있다고 세계화에서 후퇴해서는 안 된다고 경계한 그는 “제일 나쁜 것은 '(세계화는) 나쁘다'는 핑계로 할 일을 안 하는 것으로, 이는 그 누구에게도 도움을 못 준다”고 지적했다.

중국에 대해서도 그는 “자신을 계속 개방하고, 할 수 있다면 문호를 넓히는 것이 중요하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애플은 전날 베이징과 정보기술(IT) 허브인 남부 선전에 이어 상하이와 쑤저우에 새로운 연구개발(R&D) 센터 두 곳을 추가 건립할 계획이며, 연구시설에 35억위안(약 6000억원)을 투자하겠다고 발표했다. 4곳의 연구센터는 모두 올해 안에 문을 열 계획이다.

쿡 CEO는 그러나 연설에서 아이폰 등 생산공장 일부를 미국으로 가져오는 문제에 대해서는 직접 언급하지 않았다. 트럼프 미 대통령은 애플을 포함해 미 기업의 해외 생산공장의 미국 내 이전을 압박하고 있다.

권상희기자 shkwon@etnews.com

연예인 물놀이 필수품 ‘블라밍고 튜브’ 인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