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갤럭시S8' 판매 로드맵 확정

발행일2017.03.15 17:00

삼성전자 '갤럭시S8' 판매 로드맵이 확정됐다. 언팩을 시작으로, 예약판매, 국내 예약 가입자 대상 사전 론칭 행사가 잇달아 진행된다. 정식 판매는 4월 21일이다.

본지 2월 23일자 1면 참조

Photo Image<외신을 통해 유출된 갤럭시S8.>

삼성전자는 30일(한국시간) 미국 뉴욕과 영국 런던에서 갤럭시S8과 갤럭시S8플러스를 공개한다.

갤럭시S8 국내 예약판매는 4월 7일부터 17일까지 진행된다. 갤럭시S7 예약판매 기간보다 나흘 늘었다. 4월 18일 예약가입자 대상 '갤럭시S8 사전 론칭 행사'를 마련한다.

이동통신 3사가 지정한 매장에서 실시한다. SK텔레콤은 서울 강남대로 T월드 강남직영점, KT는 광화문 KT스퀘어, LG유플러스는 강남직영점이 유력하다.

이날 '갤럭시S8 1호 개통자'에게 경품을 지급한다. 개인이 받을 수 있는 경품 최고가액은 300만원이다. 개통 순서에 따라 갤럭시S8, 갤럭시S8플러스, 기어S3 등이 경품으로 지급될 가능성이 있다. 아이폰 출시 때처럼 매장 앞에 구매행렬이 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전자와 이동통신 3사가 사전 론칭 행사를 진행하는 건 이례적이다.

출시 전날까지 예약가입을 받고, 출시 당일 행사를 개최하는 게 통상 관례다.

갤럭시S8 출시가 예년보다 늦은 만큼 이목을 집중시키기 위한 포석이다. 또, LG전자 'LG G6'가 주도하는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 분위기를 바꾸겠다는 뜻도 내포됐다.

이통사 고위 관계자는 “갤럭시S8 사전 론칭 행사는 갑자기 결정됐다”며 “예약 가입자를 늘리는 등 다양한 의도가 아니겠냐”고 반문했다.

이동통신사는 예약가입자에 한해 4월 18일부터 20일까지 순차 개통할 예정이다. 이어 21일부터 이통 3사 매장과 온라인 마켓에서 판매가 시작된다. 출시 초반에 오프라인 즉시 구매가 가능할 지 미지수다.

예약가입자는 물론, 지난해 3월 갤럭시클럽 가입자 대부분 갤럭시S8 초기 구매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S8·S8플러스 공개 및 국내 판매 일정

'갤럭시S8' 판매 로드맵 확정

최재필기자 jpchoi@etnews.com

기계식 키보드가 2만원대?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