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원장 김흥남)은 ICT 관련 지식 콘텐츠를 네이버에 제공하기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 협약에 따라 ETRI는 지난 9년간 제작한 과학지식 대중서 37권을 네이버 ‘지식백과’를 통해 공개한다.

‘이지IT 시리즈’는 최신 ICT 트렌드를 대중 눈높이에 맞춰 인기를 끌었다. 지난 2006년 첫 발간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주니어 시리즈 5종을 포함해 총 37종을 발간했다.

네이버에는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스마트 헬스케어, 차세대 디스플레이 등 다양한 분야 저서를 데이터로 만들어 공개한다.

김종환 네이버 사전셀장은 “정보통신 분야는 어려운 용어들이 많다”며 “이번 협약으로 흥미로운 콘텐츠를 쉽게 서비스하게 됐다”고 말했다.

최병태 ETRI 홍보부장은 “향후 ‘이지IT’ 시리즈 외에도 유용한 정보를 찾아 대국민 서비스에 나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대전=박희범기자 hbpark@etnews.com